산영건설 워크아웃 결정은 내년 1월 11일

소개

산영건설 워크아웃 결정은 내년 1월 11일에 이루어질 예정이다. 이 결정은 산은, 태영건설 채권자협의회 소집을 통해 이루어지게 될 것이다. 태영건설은 기업구조개선(워크아웃)을 신청하였고,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이 이에 대한 채권자협의회를 소집하였다. 산업은행은 내년 1월 11일까지 워크아웃 개시를 위한 절차를 결의할 예정이다.

태영건설 워크아웃 관련 채권자협의회 소집

28일, 산업은행에 따르면 태영건설 워크아웃 관련 채권자협의회가 소집되었다. 제1차 협의회에서는 워크아웃의 개시 여부와 채권행사의 유예 및 기간, 그리고 기업개선계획 수립에 대한 논의가 광주오피 진행되었다.

하나제약 ‘하나